본문 바로가기 하위메뉴 바로가기

주메뉴

    게시물 내용 상세보기

    항목별로 게시글의 상세 내용을 확인 할 수 있습니다.

    제목 [성남시 성명서] -‘제2의 황금알 영생거위’만들어 공공성 침해하는 경기도의 공항버스‘노선 사유화’강화 시도 즉각 중단해야!
    작성자 조영순
    작성부서 공보관
    첨부파일

    0313 (성명서) 경기도의 공항버스‘노선 사유화’강화 시도 즉각 중단해야.hwp 내려받기 바로보기

    0313 (보도자료)성남시, 경기도에 공항버스‘시외면허’전환 중단 요구.hwp 내려받기 바로보기

    <성남시 성명서>

    ‘제2의 황금알 영생거위’만들어 공공성 침해하는
    경기도의 공항버스‘노선 사유화’강화 시도 즉각 중단해야!


    경기도는 현재 운행 중인 공항버스 3개 업체 20개 노선에게 한시적으로 내줬던 ‘한정면허’를 ‘시외면허’로 조급하게 전환하려 하고 있다.

    공항버스를 시외면허로 전환하면 공공성은 약화되고 운수업체의 노선 사유화만 강화된다.

    시민불편에 따른 노선조정, 감차 등 사업계획 변경이 어려워지면서 그에 따른 피해는 모두 시민들에게 돌아갈 수밖에 없다.

    또한 경기도가 시외면허 전환의 이유로 주장하는 요금인하, 차량시설개선, 노선조정 등은 기존의 한정면허 갱신 시 충분히 반영할 수 있다.

    그럼에도 경기도는 버스준공영제 졸속 추진에 이어 공항버스 시외면허 전환 시도까지, 운수업체를 ‘황금알 낳는 거위’로 만들기 위해 조급하고 끊임없는 시도를 감행하고 있다.

    남경필 경기도지사의 임기가 얼마 남지 않았다는 점에서도‘황금알 영생거위 만들기’졸속 추진은 비판을 면하기 어렵다.

    교통은 공공재이며 도민의 혈세가 투입되는 사업은 공공성을 담보해야 한다.

    따라서, 성남시는 경기도에 다음 사항을 강력히 촉구한다.

    1. 공항버스‘노선 사유화’ 강화 시도를 즉각 중단하라.
    1. 시외버스 면허 전환 대책에 대한 충분한 숙의 과정을 마련하라.

    2018년 3월 13일
    성남시

    공공누리 제 1유형(출처표시)

    성남시청이 창작한 '[성남시 성명서] -‘제2의 황금알 영생거위’만들어 공공성 침해하는 경기도의 공항버스‘노선 사유화’강화 시도 즉각 중단해야!' 저작물은
    '공공누리 제 1유형(출처표시)' 조건에 따라 이용 할 수 있습니다.

    공공누리가 부착되지 않은 자료는 담당자와 사전에 협의한 이후에 사용하여 주시기 바랍니다.

    이전글,다음글
    다음글 [성남시장 기자회견] -아동수당 및 아동수당플러스-
    이전글 [대변인 성명서] -복지확대 방해한 자유한국당과 경기도는 사죄하라-

    만족도 조사

    담당부서 : 공보관 > 공보팀

    문의 : 031-729-2084

    현재 페이지의 내용과 사용편의성에 만족하십니까? 만족도 조사결과는 서비스 개선을 위한 자료로 활용됩니다.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