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하위메뉴 바로가기
이전으로 돌아가기

 

    게시물 내용 상세보기
    제목 성남시, 디지털 헬스케어 산업계와 ‘대화의 장’ 마련
    작성자 조영순
    등록일 2021-12-03
    조회수 136
    주관부서 아시아실리콘밸리담당관
    작성부서 공보관
    첨부파일

    성남시, 디지털 헬스케어 산업계와 ‘대화의 장‘ 마련.hwp 내려받기 바로보기

    성남시, 디지털 헬스케어 산업계와 ‘대화의 장‘ 마련 1.jpg 내려받기 바로보기

    성남시, 디지털 헬스케어 산업계와 ‘대화의 장‘ 마련 4.jpg 내려받기 바로보기

    성남시, 디지털 헬스케어 산업계와 ‘대화의 장‘ 마련 7.jpg 내려받기 바로보기

    성남시, 디지털 헬스케어 산업계와 ‘대화의 장‘ 마련 6.jpg 내려받기 바로보기


    성남시, 디지털 헬스케어 산업계와 ‘대화의 장’ 마련
    - 산·학·연·병?관 C&D 네트워크 플랫폼을 통해 바이오헬스 현재와 미래를 말하다 -


     성남시는 3일 시청 한누리에서 디지털 헬스케어 관련 9개 기업 및 11개 협력기관과 간담회를 개최했다.

     혁신기업을 격려하고 현장의 의견을 시 정책에 반영하기 위한 자리로 마련된 이번 간담회에는 성남에 소재한 디지털 헬스케어 진단·치료제 분야, 바이오헬스·IT 융합 분야, 의료데이터·플랫폼 융합 분야 기업이 참석했다.
     
    한국의료기기공업협동조합, 한국스마트의료기기산업진흥재단, 가천대학교, 한국전자기술연구원, 분당서울대학교병원, 성남시의료원, 성남산업진흥원 등 11개 기관·병원이 자리에 함께하여 성남 바이오헬스 산업 협력 생태계 조성에 대한 다양한 논의를 했다.
      
     ㈜엠투에스 이태휘 대표 등 디지털 헬스케어 기업 대표자들은 기술개발, 상용화 노력, 글로벌 시장진출 관련 의견을 나눴다.

    현장에서 기업별 우수제품 전시 및 체험도 이뤄졌다.
      
     은수미 성남시장은 “디지털 헬스케어는 100세 시대의 국가 핵심 성장동력이자 검증된 일자리 창출산업”이라면서 “성남시는 지속적인 산·학·연·병·관 소통과 지원체계 강화를 통해 바이오헬스 상생 협업모델인 C&D 플랫폼의 선도도시로 자리매김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성남시는 900여 개의 우수한 바이오헬스 기업과 40여개의 상장사가 분포해 있는 기초지자체 최대의 바이오헬스 거점도시다. 풍부한 산업·의료·인적자원 인프라를 기반으로 주요 산업거점을 잇는 ‘성남형 바이오헬스 벨트’와, 시민 참여형 콘셉트로 일상과 산업의 융합 공간인 ‘성남 바이오헬스 허브’를 2027년까지 조성할 계획이다.


    문의: 아시아실리콘밸리담당관 바이오헬스팀 729-8912

    공공누리 제 1유형(출처표시)

    성남시청이 창작한 '성남시, 디지털 헬스케어 산업계와 ‘대화의 장’ 마련' 저작물은 '공공누리 제 1유형(출처표시)' 조건에 따라 이용 할 수 있습니다.

    공공누리가 부착되지 않은 자료는 담당자와 사전에 협의한 이후에 사용하여 주시기 바랍니다.

    이전글,다음글
    다음글 성남시립교향악단 ‘금난새의 오페라이야기’ 개최
    이전글 성남시 장애인주간보호시설 사회재활교사 등 87명 온라인 연수

    만족도 조사

    담당부서 : 공보관 > 공보팀

    문의 : 031-729-2085

    현재 페이지의 내용과 사용편의성에 만족하십니까? 만족도 조사결과는 서비스 개선을 위한 자료로만 활용되오니, 답변을 원하시는 민원글은 성남시에바란다 또는 민원상담코너를 이용해주시기 바랍니다.

    TOP